in

태평양 연승어선을 탄 경험

요즘 원양어선에서 찍은 사진으로 관심을 많이 받아서 기쁜 개붕이다. 댓글중에 선상생활이나 조업방식등에 대해서 적어달라는 요청이 있고

나도 한번쯤은 추억을 되새기며 정리하면 좋을것 같아 글을 쓴다.

간단하게 목차는 1. 조업방식 2. 어획어종들에 대한 간단한 정리 3. 선상생활 4. 기타경험 등으로 나누어서 작성을 하려고 한다.

자세하기보다는 원양어선에 대해 잘모르는 개붕이들의 이해를 위해 간단하고 핵심적인 것 위주로 작성을 하려고 한다. 그러면 잡소리는 넘어가고 바로 본론으로 들어감.

1. 조업방식

-크게 재미 없으므로 간단하게 하고 넘어 갈려고 한다.ㅋㅋ

태평양 양승어선의 조업은 어구를 길게(수십KM) 늘려뜨리고 거기에 중간 중간 낚시를 두고 고기가 미끼를 먹기를 어느정도 기다린뒤 1번에 모든 어구를 거둬들이는

과정을 통해 어업을 한다. 그림 하나를 보여주면 개붕이들의 이해가 빠를꺼라 생각이 된다. main line을 길게 늘어뜨리고 사이사이에 그림과 같이

branch line을 두는 방식이다.

어구모식도.jpg

조업은 크게 3가지 과정으로 나뉘게 되는데 투승(어구를 해상에 던짐) 침적(일정시간 어구가 물에 잠기고 고기가 미끼를 물도록 기다림) 양승(어구를 거뒤들임)

의 과정이다. 이러한 조업방식을 통해 개붕이들이 먹는 참치회가 잡히게 된다.

2. 어종에 대한 간단한 정리

봤는지 모르겠지만 사진들은 개드립에 있으니 찾아보면 될듯하다.

태평양 연승어선에는 잡히는 어종은 크게 상어류와 다랑어류 새치류등으로 나뉜다. 그리고 가끔 고래,돌고래류도 관찰이 된다.

다랑어류로는 눈다랑어, 황다랑어, 날개다랑어, 가다랑어등이 많이 잡히며 아주 가끔 참다랑어도 잡힌다. 참다랑어는 다른 다랑어에 비해 고위도에 많이 분포하는

특성상 적도 부근에서 조업하는 배만 타본 나는 1마리 봤다.

새치류 5~6종의 새치류가 잡혔으며 대부분 상품처리를 해서 어창으로 들어간다. 바다에서 보면서 느낀게 애들은 피지컬이 좋은지 낚시물고 끌려올떄 물위로

점프도 하고 아주 펄떡펄떡거린다.

상어류 많은 종류의 상어가 어획이 되며 전부 방류,폐기 처리된다. 보호종이 몇몇 있어서 주의가 필요하다. 갑판에 있을 때 눈 마주치면 살벌하다.

기타어종은 뭐 여러종류가 있다. 그냥 돔같이 생긴 pofret종류, 장어같이 생긴애들 원양가오리종류등등이 있다. 거의다 폐기나 방류한다.

3. 선상생활

이 부분을 개붕이들이 많이 궁금해할듯 하다. 먼저 나는 어선선원이 아니라 과학조사를 위해 승선한 인원이라는 걸 염두해두고 봐주면 좋겠고

나도 나의 직책을 통해 바라본 선상생활에 대해 작성을 하니 오해가 없었으면 좋겠다.

그럼 먼저 침실부터 설명을 해줘야 할것 같다. 2번 태평양 연승어선을 타면서 2인실, 4인실(서로 다른배임)을 써봤다.
개드립 – 약혐)태평양 연승어선을 탄 경험 ( http://www.dogdrip.net/171231247 )

위 사진은 2인실 사진이다 큰 캐비넷 하나에 2층 침대 1개이다. 최대한 벽에 붙어 찍었는데 좁아서 이렇게 사진이 나왔네. 침대는 183cm에 105kg정도였던

내가 누으면 딱 크기가 맞아 떨어지는게 관에 눕는 느낌이였다. 보통 옆으로 누워서 잤다.

4인실 침실은 아쉽게도 잘찍은 사진이없다. 2인실과는 다르게 책상이 있었고 공간도 조금더 넓었다. 단 침대는 똑같았다.

1인실은 보통 선장님,기관장님,국장님만 사용하였다.

다음은 화장실이다. 사진은 안타깝게도 없고 그냥 오래되고 뜨뜨미지근한 느낌에 냄새나는 오래된 화장실이라고 생각하면될것 같다. 두 척다 그랬다.

식사는 2인실을 사용했던 배에서 먹은 사진만 남아있네. 아 내가 탔던 배들은 식사를 전부다 아침,점심,저녁,야식(대부분 라면류)으로 먹는다.
개드립 – 약혐)태평양 연승어선을 탄 경험 ( http://www.dogdrip.net/171231247 )

위의 사진은 점심때 사진으로 위의 생선같은거는 참치 꼬리구이 및에 튀김은 그냥 냉동 탕수육같은거였다. 이외의 반찬은 보통 김치류와 양배추볶음등이 자주나왔다.

이외에는 참치사시미나 물회 그리고 김치볶음밥이나 삼겹살등도 심심치 않게 나왔다. 크게 편식하지 않으면 문제 없을것 같다고 느겼다.

개드립 – 약혐)태평양 연승어선을 탄 경험 ( http://www.dogdrip.net/171231247 )

위 사진은 중간에서 밖으로 나가는 순으로 참치심장,염통,아가미살이다. 아가미살과 염통은 생각보다 많이 맛있다. 나는 술은 안마셔서 정확히는 모르겠지만 소주에

아가미살이면 꿀맛일것 같다. 배는 냉동식품을 저장하기에는 좋은 환경이지만 냉장실을 충분치가 않아서 야채와 과일류는 있을때 먹어두는데 좋았다. 보통 2달에 1번정도

기름을 보급해주는 탱크선을 만나면서 채소나 과일과 급하게 필요한 물품들을 보급받았었다. 기타 과자같은 것들은 어느순간 양이 줄어들면 조금씩먹거나 그냥 없는 상태

로 지내야했다. 아래 사진이 탱크선이다.
개드립 – 약혐)태평양 연승어선을 탄 경험 ( http://www.dogdrip.net/171231247 )

샤워장은 그냥 혼자 샤워할만한 공간이다. 허름한 느낌이며 사진이 없어서 안타깝네. 세탁기가 없어서 여기서 손빨래를 해서 방이나 탑브릿지에서 빨래를 말렸었다.

아! 간혹 물을 만들어주는 기계 주수기가 고장이나거나 상태가 안좋으면 샤워와 빨래가 힘들어지는 경우도 종종 존재했다.

뭔가 적으면서 밥먹고 다시쓰고를 하다보니 급격히 귀찮아지고 있네.. 마지막까지 남은 힘을 모아서 마무리지어야겠다.

4. 기타경험

드디어 마지막이다. 기타경험은 내가 태평양 연승을 타면서 경험한 일을 이야기해줄게. 좋은 경험도 있었고 나쁜 경험도 있었다.

먼저 태평양한 가운데서 어무이에게 택배?를 받은 이야기이다. 태평양 연승어선은 한국에서 출항을 하다보니 탁송(차후에 나올배에 짐을 부탁해서 받을수있는것?)이

가능하다. 덕분에 아래 사진과 같은 선물을 받을수 있었다.
개드립 – 약혐)태평양 연승어선을 탄 경험 ( http://www.dogdrip.net/171231247 )

정말 기분이 좋게 받았던 기억이나네. 받아서 주변사람들과 나눠먹었다.

배에 있으면 잡생각을 할 시간이 많고 이런 도움을 받다보니 가족애와 친구들의 고마움에 대해 다시 한번 느끼는 시간을 가질수 있었다.

다음으로 나는 내가 하는 일의 특성상 일하는 도중에 대기하고 있는 시간들이 있어서 일기도 써보고 풍경사진도 찍고했는데 이것으로는 시간때우기에 한계가 있어서

예전에 보낸 카톡을 처음부터 읽어보기도 했었다. 생각보다 내가 이상한짓을 많이했구나 싶기도하고 친구들도 맨 정신이 아니구나 싶기도하고 잠시나마 즐거운 기억들로

머리를 채울수 있어서 좋았다.

그리고 외국인 선원끼리 싸우는걸 봤었는데 양승을 하는중 선원들의 실수로 고기를 1마리 놓치는 일이 있었다. 서로의 탓이라고 필리핀선원과 인도네시아선원이 말로

싸우다가 나중에는 한명은 칼 한명은 손도끼까지들고 싸우게 되었다. 다른 외국인선원과 항해사님이 말려서 크게 다치는 일없이 끝났었다.

생각보다 철붙이가 가까이 있다는걸 깨닫게 해주는 일이었다.

더 있지만 귀찮으니 마지막으로 위의 2개의 배 말고 다른 배를 타고 한국으로 귀국하다가 생긴 일이다.

배는 좁고 폐쇄적인 공간이다보니 벌레가 잘못생기면 모든 선원이 고생을 하게된다. 내가 일하는 배들은 문제가 없었지만 귀국할때 탄 배에는 빈대가 있었다.

나는 빈대를 이 배에서 처음봤는데 더럽게 많이 물려서 엄청짜증도나고 고생도 하였다. 약간 혹은 엄청 혐짤이지만 사실을 그대로 보여주기 위해 사진을 아래에 첨부한다.
개드립 – 약혐)태평양 연승어선을 탄 경험 ( http://www.dogdrip.net/171231247 )

엄청 가려웠다. 이배에서는 대우가 상당히 쓰레기 같아서 다시는 이런배는 안타고 싶었다.

그럼 마무리로 읽어줘서 고맙고 더위먹지 않게 물많이 마시고 시원하게 지내길 바란다.

아! 돈 많이 주는데는 이유가 있다는 걸 생각하길 바란다.
개드립 – 약혐)태평양 연승어선을 탄 경험 ( http://www.dogdrip.net/171231247 )

 

http://www.dogdrip.net/171231247
0 0 vote
Article Rating
Subscribe
Notify of
guest
0 Comments
Inline Feedbacks
View all comments